Home > 커뮤니티 > 사막에핀꽃
사막에핀꽃 왼손잡이의 목마름

작가의 말


 이 글의 저작권은 작가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자와 협의하지 않은 무단전재는 금합니다.
그런식으로 주차하지 마시오
2021-04-08 오전 1:37 조회 964추천 2   프린트스크랩
어느 늦봄날 식물원게 갔다. 가끔은 박물관이나 미술관이 무료 개방이 있어서.

당연히 주차장은 만원. 간신히 하나 비어 있기는 하나 내 쪽의 픽업이, 주차선을 넘어 와 있고 다른 쪽 차는 아마도 정상 주차였거나 조금이라도 내 쪽이었을터.

이미 꽉찬 주차장 더 돌아보려다 가급적 내 쪽으로 바짝 붙여, 마누라 내리고 나도 조수석 통해 간신히 내렸다.

잘 가꾸어진 꽃들. 이름도 외우면서, 어느 꽃을 금년에 새로 심어볼까 서로 이야기 하면 한 두 시간 지나서 주차장으로 돌아온다. 날씨는 이미 더워진 상태.

내 옆의 픽업은 이미 나가고 다른 차가 서 있다.

헌데 누가 내 앞 유리창에 메모를 붙여 농은게 보인다.

"다시는 그런 식으로 주차하지 마시요"

한 5~6년 전 일인데, 그 옆 차주, 그런 일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을 알아차렸을까?
┃꼬릿글 쓰기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