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은 죽어가고 있다 | 나도 작가
Home > 커뮤니티 > 나무등지고
나무등지고 요란記

작가의 말


 이 글의 저작권은 작가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자와 협의하지 않은 무단전재는 금합니다.
바둑은 죽어가고 있다
2011-10-11 오후 11:08 조회 3645추천 2   프린트스크랩

바둑도 주기가 있다고 봅니다
생명까지는 아니더라도
달이 차면 기울듯이 바둑도 찰때가 있고
기울때가 있을 것이라 봅니다
세상 만물의 이치가 그러니까요

바둑이 죽었다고 말하지는 않겠습니다
바둑은 수천년을 이어왔고
또 이어질 것이기때문입니다

그러나, 현재...
바둑은 최근 몇십년동안 일본과 우리나라 중국을
아우러며 불꽃을 태웠습니다
그리고 현재 시점에서
바둑은 더이상 개척할 곳이 없을지도 모른다는
의심을 가질만큼 급격한 발전을 했습니다
포석과 중앙이 미지의 영역이라고는 하지만
과연 상상하지 못할만큼의 미지의 영역일까요?

바둑외적인 부문에서는
문용직님의 바둑의 발견I,II에서 쐐기를 박을 만큼
연구가 되어버렸고
또 이창호의 등장으로 바둑은 엄청나게 선명해져버렸다

최근에 너무 바둑을 놀만큼 자기고 놀았다는 것이다
프로기사들도 바둑팬들도 말이다
또 한참이 지나서 세대가 지나고 나서
다시 바둑이 현재처럼 폭발할지는 몰라도
지금 현재는 고점을 내려오고 있는 시점 같다
그 정확한 지점은 알 수 없지만....

그렇다면,
바둑팬은... 이 부분을 직시할 필요가 있다




┃꼬릿글 쓰기
당근돼지 |  2011-10-12 오전 3:23:10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1등이네요..........감사 합니다.  
들풀처럼 |  2011-10-12 오전 9:30:13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이궁, 바둑이 죽어가모 어떻고 살아가모 우떻씸밈꺼. 걍, 두세요. 두다보면 죽기도 하고 살기도 하겠져뭐. 바둑 뿐만 아니라 모든 게 그러하지요.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