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용마5
용마5 바둑세계

작가의 말


 이 글의 저작권은 작가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자와 협의하지 않은 무단전재는 금합니다.
중국 사천성 성도, 해라구, 공갈신천 온천 여행기( 4 박 5 일 ) - 6 편(완결편) [28]
이렇게 한 시간 가량 뜸을 들이고나서 대대적으로 공략을 한 곳이 옥으로 만든 핸드 폰 고리 카운터였다. 정가표 만원짜리 핸드 폰 고리가 종국에는 천원짜리가 되고 무려 20 개를 구매하는데 성공했다...[2008.03.18 조회수6110 추천14]
중국 사천성 성도, 해라구, 공갈신천 온천 여행기( 4 박 5 일 ) - 5 편 [19]
체인을 감은 버스는 이랑산 터널을 뒤로하고 천천히 굽이 진 길을 돌아 나간다. 창 밖으로 전개되는 절경은 이 틀전에 본 같은 절경인데도 새로운 모습으로 다가온다. 단 올 때와는 달리 맑은 하늘에 햇볕이 찬란하다. 산 등성이 그늘 진 곳에는 녹지않은 눈이 하얗다 못해 푸른 빛마저 돈다. ...[2008.03.13 조회수4889 추천12]
중국 사천성 성도, 해라구, 공갈신천 온천 여행기( 4 박 5 일 ) - 4 편 [27]
따뜻한 물 위로 머리만 내 놓고 사방을 둘러 본다. 사방을 둘러 보아도 하얀 눈으로 뒤 덮힌, 하늘 위로 치 솟은 산 봉우리가 주위를 빈 틈없이 병풍처럼 둘러 치고 있다. 해발 2,580 m 원시림 한 가운데 있다는 사실을 실감 할 수 있다. ...[2008.03.08 조회수6274 추천9]
중국 사천성 성도, 해라구, 공갈신천 온천 여행기( 4 박 5 일 ) - 3 편 [24]
차마고도 초입에 들어 섰을 때 가는 눈발이 휘날리더니 삽시간에 온 천지가 하얀 눈 꽃으로 뒤 덮힌다. 버스는 잠시 체인을 끼우기 위하여 길가에 멈첬다가 다시 전진한다. 산정이 않 보이는 깍아 지른 산 허리를 S 자를 수도 없이 그려가며 굴러가는 버스도 많이 지친 모양이다....[2008.03.05 조회수6058 추천12]
중국 사천성 성도, 해라구, 공갈신천 온천 여행기( 4 박 5 일 ) - 2 편 [23]
삼국 시대 때에는 유비가 촉한을 통일하고 이곳을 수도로 정 하였으며, 당 (唐) 때에는 현종이 안사의 난 때 이곳으로 피신 했었다고 한다. ...[2008.03.03 조회수5849 추천15]
중국 사천성 성도, 해라구, 공갈신천 온천 여행기( 4 박 5 일 ) - 1 편 [28]
이런 과정을 거쳐 결국 중국 사천성의 수도, 성도와, 험한 산 허리를 깍아 길을 낸 차마 고도, 예전에는 티벳 영토였던 해라구, 그리고 해발 7,556 m 의 만년 빙하로 이루어 진 공갈 신산등 4 박 5 일의 관광 길을 떠나게 되었다. ...[2008.02.28 조회수5838 추천11]
(논휙션) 세기의 엽기 재판 13 편 - 사우디 왕실위원회( Royal Commission for Jubail & Yanbu ) [21]
1973 년 10 월 빈에서 열린 35차 OPEC 회의에서 산유국들은 유가를 70 % 인상 하는데 합의 하였다. 그 해 12 월, 중동 전쟁 발발시 적대국, 이스라엘을 지원한 서방 세계에 대한 보복으로 유가를 다시 130 % 인상 하였다....[2008.02.23 조회수5152 추천16]
( 논 휙션 ) 세기의 엽기 재판 12 편 - 정 부장의 업무  [20]
정 부장이 매달려야 하는 일은 현장 일 만이 아니다. 신규 공사 수주 활동도 소홀히 할 수 없는 사항이다. 최근에 정 부장은 , 제다 북부 얀부 지역에 대단위 석유 화학 단지가 들어 선다는 정보를 입수 했다. 석유 화학 단지가 들어 설 경우, 석유와 관련이 있는 시설들이 국제 입찰을 통하여 조달 된다...[2008.02.11 조회수4984 추천12]
( 논 휙션 ) 세기의 엽기 재판 11 편 - 파 장 [29]
아무도 예측 못한 돌발 사태는 정회시간을 10 분 남겨 놓고 발생했다. 피고의 변론이 진행되고 있는 시점에서 원고가 갑자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났다. 그리고 톤을 한껏 높혀 아랍어로 괴성을 질러대며 들고 있던 한 뭉치 서류를 피고의 면전을 향하여 내 던졌던 것이다....[2008.02.03 조회수4430 추천12]
( 논 휙션 ) 세기의 엽기 재판 10 편 - 사하 마티콤!( 존경하는 재판장님!) [19]
말도 통하지 않는 나라에서 그 나라의 실세인 왕자를 상대로 종교 재판을 받는 다?) 상상조차 버거운 엽기적인 이벤트임에 틀림 없다. ...[2008.02.01 조회수4543 추천14]
   
처음목록  이전10개  1 2 3 4 5 6 7 8  다음10개   끝목록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