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내일은 더 좋은 내용의 바둑을 두겠다"(종합)
"내일은 더 좋은 내용의 바둑을 두겠다"(종합)
제3회 몽백합배 결승 5번기 제1국서 선취점 따낸 박정환
[몽백합배] 강경낭  2017-12-30 오후 07:10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백 불계승을 거둔 박정환.


30일 오전 11시 30분(한국 시각), 중국 장쑤성 루가오시 진두진딩 그랜드호텔 3층 특별대국장에서 열린 제3회 몽백합배 세계바둑오픈 결승 5번기 제1국에서 박정환이 284수 끝에 박영훈을 상대로 백 불계승을 거뒀다.

관련기사 ▶ 속보/박정환 선승! (☞클릭!)



사이버오로에서 오늘 대국의 해설을 맡은 국가대표 영재코치 조인선 4단은 "박정환이 실전 142·144로 패를 해소 한 것이 승착이었다."라며 "박영훈의 결정전 패착은 159였다."라고 오늘 대국을 총평했다.

국후 두 대국자는 짧은 복기를 마친 뒤 각자 방으로 향했다. "바로 내일 2국을 두기 때문에 긴 인터뷰는 하기 부담스럽다."라고 말한 박정환에게 간단한 국후 소감을 묻자 "어지러웠던 대국을 이겨서 매우 기쁘다. 내일은 더 좋은 내용의 바둑을 두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이버오로는 31일 같은 시각, 같은 장소에서 펼쳐지는 결승 2국을 김성진 4단의 해설과 함께 생중계한다.

결승 5번기
12월 30일(토) - 1국 l 해설 조인선
12월 31일(일) - 2국 l 해설 김성진
01월 02일(화) - 3국 l 해설 박창명
01월 04일(목) - 4국 l 해설 변상일
01월 05일(금) - 5국 l 해설 변상일

31일 대국장 현지 중국 장쑤성 루가오시 진두진딩 그랜드호텔에서는 녜웨이핑 9단의 해설이 준비되어 있다.

▲ 몽백합배를 광고하는 중국 장쑤성 루가오시 진두진딩 그랜드호텔 로비.

▲ 승부처를 되짚어 보는 두 기사.

▲ 첫 판을 내준 박영훈.

▲ 두 기사는 간단히 소감을 교환하고 자리를 떠났다.

▲ 북적이는 취재 인파.

박정환은 박정환은 본선 64강에서 퉈자시, 32강에서 저우루이양, 16강에서 전기 챔피언 커제를 꺾는 등 중국의 세계 챔피언 출신 우승 후보들을 연파한 데 이어 8강에서 천쯔젠, 4강에서 셰커 등 쟁쟁한 중국 기사 다섯 명을 탈락시키고 대회 첫 우승에 도전한다.

제2회 몽백합배 세계바둑오픈전에서 4강에 올랐던 박영훈 역시 리비치, 퉁멍청, 왕하오양, 판윈뤄, 리쉬안하오까지 중국 기사들에 연달아 승리하고, 지난해 12월 11회 춘란배 결승 진출에 이어 11개월 만에 세계대회 결승행을 결정지었다.

국제바둑연맹(IGF)이 주최하고 중국 위기(圍棋)협회가 주관하는 제3회 MLILY 몽백합배 세계바둑오픈전의 제한시간은 통합예선부터 준결승 3번기까지는 각자 2시간 55분에 1분 초읽기 5회씩이며, 덤은 7.5집이다. 결승 5번기는 각자 3시간에 1분 초읽기 5회를 준다. 상금은 우승 180만 위안(약 3억원), 준우승 60만 위안(약 1억원)이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대성dj |  2018-01-01 오후 12:34:00  [동감0]    
박정환, 박영훈 멋진 기보 남기길 바랍니다.
대성dj |  2018-01-01 오후 12:33:00  [동감0]    
박정환, 박영훈 둘다 좋은 기보 남기길 바랍니다.
신생반점 |  2017-12-31 오전 3:40:00  [동감0]    
국내용 이라고 치부하기엔 실력이 있다고 치자 자신만의 길을 가는데 누가 머라한들 어떠리 국내기사랑 붙으면 결승전 승률 백퍼기사
파이터0 |  2017-12-31 오전 1:17:00  [동감0]    
박대박 파이팅!
최강한의사 |  2017-12-31 오전 12:37:00  [동감0]    
뉴스에서 청소하는 모습 보니까 중국 호텔 못 믿겠던데... 개선되었기를 바랍니다.
원술랑 |  2017-12-30 오후 8:04:00  [동감1]    
과거 중국이 개최하는 세계 메이저 棋戰 결승 무대 위에서 형제대결이 있었는가. 과문한 탓인지 몰라도 기억이 나질 않는다. 나는 그저 뿌듯하고 가슴이 벅차오를 뿐이다. 이 어찌 해바뀜을 앞두고 大韓棋家의 洪福이 아닌가. 아하! 강소省 여고市 적지에서의 형제대결이 어찌 그리 빛나고 아름다운가. 이 어찌 大韓棋壇의 바둑 장부 朴영훈 對 朴정환, 朴정환 對 朴영훈 朴朴 신구대결이 놀랍고 묘하지 아니한가. 今番 第3回 Mlily夢百合杯 결승戰 第1局에서 朴정환 9段이 朴영훈을 상대로 緖戰을 승리로 장식했다. 曺훈현, 李창호, 李세돌 이래 大韓盤上의 최정점에 서 있는 일명 “무결점”이라는 닉네임이 붙여진 명불허전 朴정환 선수는 그 어느 때보다 완벽하게 매조지었다. 나는 戊戌年 새해 2018년 1월 5일 朴정환 9段이 강소省 여고市에서 Mlily夢百合杯 우승盃를 번쩍 들어올리는 모습을 꼭 보고 싶다.
jtleee 글쓴이 삭제
덤벙덤벙 누가 이기든 慶事입니다.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Season's greetings!  
아마전설 1회 춘란배 결승전,, 조훈현 이창호의 사제대결에서,,, 조9단이 승리 해서 우승했음  
원술랑 선생님 안녕하십니까? 고맙습니다. 선생님께서도 늘 건강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선생님께 큰 절 올립니다.  
원술랑 아마전설님 반갑습니다. 그렇군요. 고맙습니다.  
shoutman |  2017-12-30 오후 7:43:00  [동감1]    
한국기사만 잡아먹지말고 중국기사누르고 우승좀해.
소수겁 중국기사 잡아먹고 올라온거야.  
얼라요 무슨 생각으로 쓴 댓글일까.. 64강: 퉈자시 - 32강: 저우루이양 - 16강: 커제 - 8강: 천쯔젠 - 4강: 셰커 중국 일류 기사들을 줄줄이 꺾고 결승 왔는데 뭐라구요?  
마키베리 진짜 이런 사람들은 왜 사는걸까; 잘난 젊은놈만 보면 열등감 폭발해서 부들대는 꼰대 노인네 보는거 같음  
걷다보니 마키베리님 만약 댓글 달은 사람이 젊은 사람이면 어쩔겁니까? 확인도 없이 꼰대 노인네 이게 뭔 소리요? 님 절므니요?  
그놈돌소리 아다리가 그래됏는데 우짤끼고 아재요. 꼰대처럼 배배꼬여서는 ㅉ 걍 즐겁게 보면되겠구마 는... 에휴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