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오유진, 천적 최정 꺾고 여자국수 등극
오유진, 천적 최정 꺾고 여자국수 등극
[여자국수전] 김수광  2021-11-25 오후 06:08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한국 여자랭킹 2위 오유진 8단(오른쪽)이 1위 최정 9단을 제26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결승3번기 최종국에서 꺾고 난 뒤 복기를 나누며 승부처를 되돌아보고 있다.


오유진 8단이 하림배 여자국수전에서 우승했다. 결승전에서 절친이자 천적 최정을 2-1로 눌렀다.
25일 서울 마장로 바둑TV스튜디오에서 펼친 제26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결승3번기 최종국에서 211수 만에 흑불계승을 거뒀다.

완승에 가까운 내용이었다. 중반 한때 판단이 어려운 패싸움을 잘 처리한 뒤엔 추격의 여지를 주지 않고 피니시라인을 통과했다.

결승전도 결승전이지만 난적 중 난적을 이긴 기쁨도 크다. 그동안 최정과 결승전에서만 4번 만났는데 모두 오유진이 졌다. 이번 결승전 전까지 2승 25패를 기록하고 있었다. 2017년부터 따지면 15연패를 하고 있었다. 오유진에게 최정은 실로 천적이 아닐 수 없었다. 그 최정을 상대로 결승1국에서 승리하며 연패의 사슬을 끊었고 마침내 우승까지 차지했다.

이번 우승으로 오유진은 입단 후 통산우승 기록을 3회로 늘렸다. 또 ‘제한기전 우승 특별승단 규정’에 따라 한국 여자기사로선 5번째로 9단에 올랐다.

▲ 천적에게 값진 승리를 거두고 우승한 오유진.

▲ 바둑TV와 인터뷰하고 있다.

국후 오유진 8단은 “우승도 너무 오랜만이고 상대도 너무 강한 선수인데 지금까지 계속 압도적으로 패한 선수에게 이겨 좀 더 의미 있는 것 같다”면서 “오늘 바둑은 흐름이 계속 괜찮았고 두텁게 잘 짜여 나쁜 적이 없었던 것 같다”고 최종국을 돌아봤다.

이어 “마음가짐에 신경을 썼던 게 좋게 작용한 것 같고, 요즘 컨디션이 괜찮아 결승전에서 잘 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며 “열심히 해서 대회 2연패에 도전하고 싶고 내년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꼭 선발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최정 9단이 노리던 대회 최초 5연패 도전은 무위로 돌아갔다.
2011년 여류기성전에서 루이나이웨이 9단에게 진 뒤 이후 10년 만에 국내 여자기전 첫 준우승에 그친 최정은 통산 20회 우승, 5회 준우승을 기록했다.

하림배 여자국수전은 그동안 루이나이웨이 9단이 한국 활동 당시 여덟 번 우승해 가장 많은 우승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초대 우승자 윤영선 5단과 ‘디펜딩 챔피언’ 최정 9단이 네 차례, 조혜연 9단과 오유진 8단, 박지연 5단이 각각 두 차례, 박지은ㆍ김혜민 9단, 김채영 6단, 이영신 5단이 한 차례씩 우승을 기록했다.




(주)하림지주가 후원하고 한국경제신문사가 주최한 제26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의 우승상금은 2000만 원, 준우승상금은 1000만 원이다. 생각시간으로는 각자 1시간에 1분 초읽기 1회를 준다.



- 결승시리즈 3판의 내용이 모두 훌륭하다는 평가다.
“1국을 이긴 게 컸다. 그 판을 이기고 나니까 어제 2국에서 졌는데도 심리적으로 동요되지 않았다. 요즘 어떤 상대를 만나도 나 자신을 믿는 상태로 임하고 있다.”

- 어떻게 해서 자신을 믿게 됐나?
“뭔가 특별히 한 것은 없었다. 다만 내 바둑에서 뭐가 문제이고 부족한지를 생각하다 보니 조금씩 나아지고 결국은 나 자신을 믿을 수 있게 됐다. 최정 선수에게 15번 연속 지면서 압박감이 심했지만 이제 조금 홀가분해졌다. 이번 한번으로 최정 선수를 완전히 넘어섰다고 볼 수는 없지만 이제는 넘어설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긴 데서 이번 우승은 의미가 있다.”

- 조승아 4단에게 한국 여자랭킹 2위를 뺏긴 사건, 그리고 최근 박정환 9단이 무수한 패배를 딛고 신진서 9단을 제치며 삼성화재배에서 우승한 일은 오유진 선수에게 영향을 주었을 것 같다.
“그렇다. 2위를 내줬던 당시 조승아 선수는 좋은 대국 내용을 보여주고 있었는데 대조적으로 나는 굉장히 안 좋았다. 당연히 자극을 받았고 변화가 필요하구나 생각했다. 조승아 선수를 통해 나는 성장할 수 있었다. 지금 슬럼프를 잘 극복하고 있어서 다행이다. 또 박정환 9단의 삼성화재배 우승도 잊을 수 없다. 작년부터 계속 지다가 중요한 순간에 이기시는 걸 보고 나도 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순바기 |  2021-11-26 오후 11:29:00  [동감1]    
상금이 적습니다.
최소한 5천은돼야 할것 같아요
stbst |  2021-11-26 오후 12:38:00  [동감0]    
오유진 9단의 대국 내용을 보면 그간 늘 부족했던 2%를 찾아내고 마치 알을 깨고 나오는 듯하네요~^
38계1도 |  2021-11-26 오전 11:12:00  [동감0]    
3판다 봤는데 최정님이 못뒤집는 보니 오국수님의 발전을 알 수 있는 듯 싶기도. 두분 경쟁자가 생겼으니 발전을 위해 좋은 일인듯 축하
당항포 |  2021-11-26 오전 11:04:00  [동감0]    
최정푸로 너무 실망입니다,,
하수당 |  2021-11-26 오전 8:53:00  [동감1]    
최정의 국면평가함수는 오류투성이라는게 요즘 남자여자 대국 가리지 않고 증명되고 있어어 안타깝습니다. 여자기사한테는
중반 10집을 뒤지고 있어도 후반에 역전을 너무 많이 하다보니 그걸 고칠 생각이 없었던 듯
킬러의수담 |  2021-11-26 오전 7:47:00  [동감0]    
국수전은 됐고
국수는 언제 돌리나?
510907 |  2021-11-26 오전 3:56:00  [동감0]    
오국수 축하 드립니다 더욱 발전하길 바랍니다
현선각 |  2021-11-26 오전 3:19:00  [동감1]    
오국수님~ 우승을 축하드립니다.~^^

나름 최정님의 대국에서 이기는 해법을 찾은 듯 합니다.
돌아보면 흑31의 삭감과 35,39의 타개 수와 안정을 도모한 수가 승착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앞으로도 더 좋은 활약을 기대해 봅니다.~^^

강영민 |  2021-11-26 오전 12:32:00  [동감0]    
난 오유진을 항상 응원햇음
이겨줘서 고맙고
역시 실력보다는 심리적영향이 컷나봅니다
랭킹1위 가즈아
레지오마레 |  2021-11-25 오후 11:50:00  [동감0]    
오유진 축하합니다! 화이팅! 시원한 하루 되세요
은행정 |  2021-11-25 오후 10:46:00  [동감0]    
문득, 조훈현 9단과 서봉수9단의 대국을 생각합니다. 오국수 축하하고 최정 9단도 수고 하였습니다...더욱 멋진 대국을 부탁하며,,,감사!
ieech |  2021-11-25 오후 10:28:00  [동감0]    
오유진 프로 국수 등극을 축하드립니다. 벽을 넘어선 느낌? 이젠 홀가분한 마음으로 더욱 날아 오를 수 있겠네요.
삼나무길 |  2021-11-25 오후 9:15:00  [동감0]    
징하다 요유진!
대충대충 |  2021-11-25 오후 8:31:00  [동감0]    
오유진 국수님, 축하합니다.
그동안 마음 고생이 심했을 터인데, 드디어 큰산을 넘었네요.
앞으로도 더욱 좋은 성적 내시기 바랍니다.
백운도장 |  2021-11-25 오후 8:27:00  [동감0]    
따라서 현행 승단제도를 개선해야 합니다 패배 시 감점을 시켜 강단을 시키지는 않더라도 승단이 어렵도록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백운도장 |  2021-11-25 오후 8:25:00  [동감0]    
오유진 사범 승리 축하드립니다 하나 아쉬운 것은 현행 승단제도가 문제점이 많습니다 단위의 권위가 떨어집니다
승리하면 점수를 얻고 패배하더라도 감점을 당하지 않아서 세월만 가면 모두 9단이 되는 군요 오늘 김지석 9단이
허영락 초단에게 지기도 했지요 인터넷 대국시 패배하면 강단이 되는데 프로는 그렇지 않더군요
nylee21 |  2021-11-25 오후 8:25:00  [동감0]    
오 국수님 축하드립니다.
다정아비 |  2021-11-25 오후 8:18:00  [동감0]    
15연패 끝에 1승.. 그것도 타이틀전 결승에서..좋은 내용으로..
평소 보던 오유진 선수의 바둑과 많이 달랐던 것 같습니다
묵직하면서도 자유로운.. 축하드리며 최정선수 같은 큰 바둑으로 발전해 주세요
응원합니당~
바둑정신 |  2021-11-25 오후 8:01:00  [동감0]    
축, 오유진
반상우석 |  2021-11-25 오후 7:15:00  [동감0]    
두분 모두 수고 많았어요.
그리고 오유진의 국수 타이틀 획득과 승단을 축하합니다.
레인 |  2021-11-25 오후 7:07:00  [동감0]    
쌍두마차를 갖게 되었습니다.
진정 세계최강의 진용이 완성 되었습니다.
오프로님의 강력한 도전을 늘 응원합니다.^^
레인 |  2021-11-25 오후 7:05:00  [동감0]    
오국수님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대한민국은 이제 진정한 쌍두맟ㅏ를 갖게 더
리아옹 |  2021-11-25 오후 6:50:00  [동감1]    
최정9단 ~ 아쉽고 상심할수도있지만 국내 국수전 4번이나우승했고 큰대회도아닙니다 담주 세계대회가 진짜죠 이번 패배를 배움으로 삼아서 담주 우승합시다~
장고골 |  2021-11-25 오후 6:42:00  [동감0]    
축하드려요 수고많았어요^^
장고골 |  2021-11-25 오후 6:41:00  [동감0]    
축하드려요^^
수많은 패배 힘들었을텐데 잘 이겨내시고 ^^
백추산 |  2021-11-25 오후 6:19:00  [동감0]    
오~!!! 오국수탄생이네요
감동적인 한판이었습니다
오유진 여자국수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