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다시 신진서! 기세가 이끈 승리
다시 신진서! 기세가 이끈 승리
3국은 22일 상주은모래비치 송림에서 열려
[남해7번기] 박주성  2020-10-21 오후 05:27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신진서가 이겼다.


■ 남해 7번기 2국은 백불계승. 2-0으로 앞선 신진서.
■ 3국은 22일 상주은모래비치 송림에서 열려


박정환도 혼신의 힘을 다했다. 무수한 난관을 극복하고, 박빙의 형세를 만들었다. 하지만 마지막까지 승부의 압력을 견디지 못하고 한순간에 무너졌다. 옆에서 대국을 내내 지켜봤던 문명근 9단은 "박정환이 아직 질 실력은 아니다. 다만 장강의 뒷 물결이 무섭다. 자신감이 떨어진다. 자기보다 어린 기사에게 자꾸 지면 문제가 생긴다."라면서 안타까워했다.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 7번기 2국이 21일 독일마을 특설대국장에서 열렸다. 신진서 9단은 184수 만에 백불계로 박정환에게 승리했다. 전체 스코어는 신진서가 2-0으로 앞섰다.

▲남해 슈퍼매치 1국에서 선취점을 얻은 신진서 9단이 2국에서도 승리를 거뒀다. 7번기 스코어는 2-0으로 앞섰다.

두 기사 모두 AI의 화신처럼 두었다. 대국이 시작한지 2시간반을 넘기고, 160수까지 둬 반상에 골격이 거의 잡혔는데 AI가 보여주는 집 차이는 2집도 넘지 않았다. 이후 10여 수 동안 형세가 크게 출렁이며 승부가 갈렸다. 박정환이 귀에서 물러서며 반전을 노렸다. 하지만 득없이 2집 손해만 봤다.

사이버오로 해설을 맡았던 이영구 9도 "2국은 시종일관 미세한 흐름이었다. 끝내기 승부를 예상했는데 마지막이 허무하게 끝났다. 167수가 마지막 패착이다. 그냥 막았다면 아직 미세한 승부였다. 아마도 형세를 비관한 것 같다."라고 총평했다.

▲ 돌을 거두고, 잠시 침묵에 빠진 박정환. 신진서 9단은 2-0으로 대회를 리드하며 올해 52승 5패로 91.22%의 승률을 보이고 있다.

▲ 인터뷰 중인 두 대국자.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는 신진서 9단이 2-0으로 앞서고 있는 가운데 22일 3국을 마지막으로 1차전 막이 내린다. 내달 14일 열리는 4국은 남해각에서, 5국은 16일 노도문학의 섬에서 2차전이 펼쳐진다. 이어 3차전은 12월 1일 설리 스카이워크에서 6국이, 2일 남해유배문학관에서 7국을 끝으로 모든 대회를 마무리한다.

2국에서도 승리를 가져간 신진서는 “초반은 1국보다 더 안좋게 출발한 것 같은데 마지막에 역전하지 않았나싶다”면서 “남해는 기운도 좋고 공기도 좋아서 개인적으로 마음에 든다. 휴식기간에도 잘 쉬면서 충전했다. 3국도 항상 그랬던 것처럼 초반에 신경을 많이 써서 마지막까지 좋은 바둑을 남기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박정환은 “초중반은 괜찮다고 봤는데 하변에서 착각하면서 흔들렸고 실수가 연이어 나오면서 패했다”며 “스코어는 좋지 않지만 바둑적으로 많이 배우고 있다고 생각한다. 3국도 열심히 준비해서 제 기량을 다 펼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3국이 22일 상주은모래비치 송림 야외대국장에서 벌어진다. 대회는 모두 오후 1시부터 열린다. 사이버오로 대국실에서 나 현 9단이 해설한다.

슈퍼매치는 남해군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 · 주관한다. 총 규모는 2억 9천만원이다. 승패와 관계없이 7차례 모두 대결하며 매판 승자는 1500만원, 패자는 500만원을 받는다. 생각시간은 각자 90분, 초읽기도 1분 5회다.

▲ 바둑TV에서 해설을 맡은 이희성 9단은 “중반까지는 서로 우열을 가리기 힘들 정도로 팽팽했지만 중앙에서 박정환 9단이 강하게 둘 수 있었는데 쉽게 처리하면서 근소한 차이로 신진서 9단이 앞서갔다. 이후 박정환 9단의 착각이 나왔고 연이어 실수가 나오면서 돌을 거뒀다”고 평했다.

▲ 이날 대국은 당초 상주 은모래비치 송림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우천 관계로 3국 대국 장소였던 독일마을 특별대국장으로 장소를 변경했다. 이어 22일 오후 1시부터 열리는 3국은 상주 은모래비치 송림에서 벌어진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서민생활 |  2020-10-22 오전 10:07:00  [동감0]    
우리같은 아마들에게도, 질 수없는 기력이 약한 상대와 바둑 두는 것은 즐겁지 않고,
오히려 그 바둑은 지루하기 짝이 없다.
그러나 나보나 강한 상대와 한판 두는 바둑은 즐겁고,
그 상대에게 이기기라도 한다면 그야말로 환희이다.
푸로에게도 마찬가지 일 것으로 생각한다.
강한 상대와 두는 바둑은 고통도 많지만,
그 고통 만큼 환희도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신진서 박정환 두 절정고수도 이번 7번기가 무거운 짐도 되고, 괴로운 점도 있겠지만,
그 무게보다 더 큰 환희도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혼신의 힘으로 아무리 강한 상대에게라도 부디쳐 나가는 그런 즐거움은
모든 무사들이 추구해 나가는 득도의 길이지 않을까...
까르피디엠 |  2020-10-22 오전 9:59:00  [동감0]    
박정환 사범이 얼굴이 참 수려하네요. 요즘 연애를 하는 것은 아닌지...
서민생활 |  2020-10-22 오전 9:29:00  [동감0]    
컴퓨터도 다 읽지 못하는 361로의 미로를 해쳐나가는
두 절정고수의 아름다운 검무 1합 2합을 보는 즐거움은
우리바둑팬들에게는 2020년 한해를 마무리하는 년말에 큰 선물이었습니다
아직도 5합이 더 남아 있어서
참으로 설래는 마음으로 두 절정고수의 아름다운 검무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혼신의 힘으로 서로 부디쳐 나가는 그 숨막히는 수들의 화려한 춤사위를
우리들 바둑팬들은 숨죽이고 보고 있습니다.
이런 아름다운 무대를 만들어 주신 해남군민들에게 거듭 감사 드립니다.
당항포 글씨유~~ 본좌가 보기에는 호랑이랑, 늙은 개의 싸움처럼 느껴 지네요.. 박9단은 뭐하러 저런 경기에 올인을 했는지?? 꼴랑 500만원때문은 아닐탠데 안타깝습니다 초일류기사에게 끝장승부는 한사람에게는 비극이 또한사람에게는 환희가 주어지는데.. 두분다 아까운 대한민국의 인제 인데....  
maha0721 |  2020-10-22 오전 8:42:00  [동감0]    
어린 신진서 사범이 박정환 사범을 뒤따르다가 이젠 신진서 사범을 박정환 사범이 뒤따르는 구도가 된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실력차가 나서 승패가 결정된게 아닌것으로 보여 두 사범이 경쟁과 협력을 통해 탄탄한 쌍두마차를 이끌기 바랍니다.
서민생활 중국에는 이런 시가 있다지요? 장강의 뒷물결은 앞물결을 밀어낸다.  
소마필사 |  2020-10-22 오전 8:20:00  [동감1]    
패자에게 인터뷰하는것은 좀 잔인하다는 생각이 들던데.패해서 속이 상한데 인터뷰를 하는 이유는 뭐야? 그렇다고 톡튀는 질문과 답변을 하는것도 아님.. 누구나 예상이 가능한 질문과 답변
eflight |  2020-10-22 오전 1:39:00  [동감0]    
이제부터 Reverse Sweep! 박정환의 대역전극을 감상하시라!
당항포 국뽕?? 서인의 바둑시대는 끝낫답니다,,  
바둑정신 |  2020-10-21 오후 10:45:00  [동감0]    
박정환 힘내라
ajabyu |  2020-10-21 오후 10:02:00  [동감1]    
그동안 한국 바둑을 묵묵히 지켜온 박정환.
실력적으로 최고인 그가 두담간만 버리면, 승리할수 있다고 본다.
실력은 최고다
stepanos |  2020-10-21 오후 7:02:00  [동감1]    
박9단이 지난 1국에선 참아야 할 때 참지 못해서 졌고, 2국에선 결행해야 할 때 꾹 참는 바람에 졌다고 이희성9단이 해설했는데, 그 말이 맞는 것 같습니다. 인생도 같은 것 같아요. 물러서야 할 때 물러서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때 나아가는 것, 이게 정말 힘들 것 같아요. 사실 그걸 100% 정확하게 아는 건 인간의 영역을 넘어서는 것 같고요, 그나마 근접하게 가는 사람이 성공하는 사람이 되는 것 아닐까요? 내일의 대국뿐만 아니라 앞으로 남은 모든 대국이 기대가 됩니다.
푸른나 |  2020-10-21 오후 5:47:00  [동감0]    
이거 정신적 데미지가 좀 있겠네요...
당항포 |  2020-10-21 오후 5:40:00  [동감0]    
겁먹은 개는
자기가 유리해도 좋은줄 모른다
그게 치명적 약점입니다,,

타이슨을 우습게 보다가 한대 맞아보면
생각이 확 바귑니다,,
무서습니다,,아픕니다,,,두렵습니다!!!
tjddyd09 당항초 아가는 쥬댕이질이 프로 9단급 이야, 푸하하하하하하 !~~~~~~~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