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홍무진 등 5명, 한 단씩 승단
홍무진 등 5명, 한 단씩 승단
[승단] 오로IN  2022-09-22 오후 02:42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6단으로 승단한 홍무진.


입단 8년차 홍무진이 통유(通幽ㆍ6단의 별칭)에 올랐다.

홍무진 6단은 지난 19일 한국 프로기사협회 리그에서 정우진 3단에게 승리하며 승단점수 1.5점을 더해 누적점수 161점으로 6단 승단에 성공했다.

2015년 135회 일반입단대회를 통해 프로에 입문한 홍무진은 올해 제5기 용성전 본선 4강과 제45회 SG배 한국일보 명인전 승자조 16강, 제3회 쏘팔 코사놀 최고기사 결정전 본선에 오르며 각종 국내기전에서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이도현 2단과 김상인 2단은 나란히 3단으로 승단했다.

이도현은 2022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 순천만국가정원 3지명으로 활동 중으로 소속팀 순천만국가정원은 챔피언결정전에 올라 창단 2년 만에 첫 우승에 도전한다.

이외에도 오승민ㆍ김민정 초단이 약우(若愚ㆍ2단의 별칭)에 오르며 입단 후 첫 승단의 기쁨을 누렸다.

한국기원 승단규정은 종합기전(KB리그‧중국리그 포함)에서 승리 시 4점, 한국프로기사협회 리그에서 승리시 1.5점, 제한기전(신예ㆍ여자ㆍ시니어기전)에서 승리 시 1점을 부여한다.

6단 : 홍무진
3단 : 이도현ㆍ김상인
2단 : 오승민ㆍ김민정

바로가기 ○● 사이버오로 공식유튜브채널 [오로바둑TV] (☞클릭!)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난나야1 |  2022-09-24 오후 9:02:00  [동감0]    
축하합니다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