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아마뉴스
기사회생 서울 아비콘, 챔피언결정전 진출
기사회생 서울 아비콘, 챔피언결정전 진출
26일 열리는 함양 산삼 vs 부천 판타지아 승자와 챔피언결정전 벌여
[내셔널리그] 오로IN  2021-08-26 오전 00:43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승부판이었던 5국에서 김정훈(우측)이 승리하며 팀 승리도 함께 확정지었다.


‘반칙승’으로 기사회생한 서울 아비콘의 행운이 플레이오프에서도 이어졌다.

25일 경기도 판교 K바둑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컨디션배 내셔널바둑리그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첫 경기에서 서울 아비콘이 서울 에코에 3-2 역전승을 거두고 포스트시즌 결승진출에 성공했다.

지난 8월 18일 열렸던 대구바둑협회와의 경기에서 불리한 바둑을 막판 반칙승으로 뒤집으며 기세를 탔던 서울 아비콘이 여세를 몰아 정규리그 1위 서울 에코까지 무너뜨렸다.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경기는 다르다는 것을 증명한 한판 승부였다. 서울 에코는 정규리그에서 14승 1패를 기록하며 ‘무적군단’으로 불렸지만 단판승부로 치러진 포스트시즌에선 긴장한 탓인지 제 기량을 발휘하지 못했다.

4국까지 서울 아비콘은 김정선과 이선아의 승리로 2승, 서울 에코는 이철주와 최우수의 2승으로 동률을 이룬 상태에서 승부는 최종 5국에서 판가름 났다.

▲ 3국 정찬호 vs 최우수(우측). 최우수 승.

▲ 김정선(우측) vs 임지혁의 1국. 김정선 승.

서울 에코는 지난 7월 입단대회에서 프로 관문을 뚫은 임상규를, 서울 아비콘은 아마 최고의 대회 기룡전에서 우승한 김정훈을 내세운 이 승부에서 관록의 김정훈이 프로 임상규를 꺾는 수훈으로 팀을 결승에 올려놓았다.

김정훈은 초반 불리했지만 우세를 의식한 임상규가 중반 이후 주춤거리는 사이 역전에 성공했고, 이후 단 한번의 찬스도 제공하지 않은 완벽한 마무리로 결승진출의 히어로가 됐다.


승리한 서울 아비콘은 26일(목) 속개되는 정규리그 2위 함양 산삼 vs 부천 판타지아의 플레이오프 제2 경기 승자와 챔피언결정전을 치르게 된다.

내셔널바둑리그 포스트시즌 경기도 정규리그와 마찬가지로 5인 단체대항전으로 진행되며 각 팀의 주니어 간, 시니어(또는 여자) 간 대결을 펼치고 생각시간은 각자 30분에 30초 초읽기 3회를 준다.

포스트시즌 상금은 우승 1200만 원, 준우승 800만 원, 공동3위 500만 원(2팀), 6강 300만원(2팀), 8강 200만원(2팀)이다. 정규리그 상금은 별도로 지급된다.

2021 컨디션배 내셔널바둑리그는 (사)대한바둑협회가 주최·주관하고 HK이노엔(주)이 타이틀 후원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 후원한다.

▲ 시니어 대결에서는 서울 에코 이철주(왼쪽)가 아비콘 최호철을 꺾었다.

▲ 여성 대결에서는 아비콘 이선아(좌측)가 서울 에코 권가양에 승리.

▲ 이선아는 포스트시즌 6패만에 귀중한 첫 승을 올렸다.

바로가기 ○● 사이버오로 공식유튜브채널 [오로바둑TV] (☞클릭!)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당항포 |  2021-08-26 오전 10:38:00  [동감0]    
대구 덕영칫꽈,,,
결승도 못가네...
tjddyd09 대구 덕영 치과 실격패 아닌가 ??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