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뉴스
김민서ㆍ장은빈ㆍ이슬주 입단
김민서ㆍ장은빈ㆍ이슬주 입단
[입단] 오로IN  2021-06-26 오전 00:21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장은빈(왼쪽부터), 김민서, 이슬주 초단.


김민서, 장은빈, 이슬주가 16일부터 25일까지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55기 여자입단대회를 통과하며 프로기사가 됐다.

25일 오전, 4명 중 3명을 선발하는 더블일리미네이션 최종라운드 1회전에서 김민서가 김희수에게, 장은빈이 이슬주에게 승리해 입단이 결정됐다.

김민서 초단은 “대국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사범님들께 감사드린다. 먼저 여자바둑리그에서 성적을 내고 싶다. 남녀가 함께하는 종합기전에서 성적을 내는 게 최종 목표”라는 포부를 밝혔다. 한국기원 연구생 4조 소속인 김민서 초단인 하림배 아마국수전 2연패와 지지옥션배 숙녀팀 대표로 활약했다.

▲ 한국기원에서 진행된 제55기 여자입단대회의 4강전.

장은빈 초단은 “생각지 못하게 입단해 실감이 나지 않는다. 응원해 주신 부모님과 원장님께 감사드린다. 기쁘지만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한다. 최종 목표는 세계대회 우승”이라는 각오를 밝혔다. 2021년 3월 연구생이 된 장은빈 초단은 연구생 생활 4개월 만에 입단에 성공했다.

1회전 패자끼리 맞붙은 최종라운드 2회전에서는 여자 연구생 랭킹 1위 이슬주가 김희수에게 승리하며 여자입단대회 마지막 티켓을 따냈다.

이슬주 초단은 “짐을 덜어낸 것 같아 기분이 좋다. 지도해주신 사범님들께 감사드리며 꾸준히 성장하는 기사가 되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슬주 초단은 서울 출생으로 장수영 바둑도장에서 수학하고 있다.

김민서ㆍ장은빈ㆍ이슬주 초단의 입단으로 한국기원 소속 프로기사는 모두 386명(남자 312명, 여자 74명)으로 늘었다.

▲ 김민서(金珉舒) 초단
생년월일 : 2007년 7월 10일 (대구)
가족관계 : 김강훈 김승숙 씨의 2녀 중 막내
바둑도장 : 장수영 바둑도장
지도사범 : 박병규 9단, 박승화 8단, 이춘규 7단, 박영롱 5단
기풍 : 실리형
존경하는 프로기사 : 박정환 9단, 최정 9단

▲ 장은빈(張恩穦) 초단
생년월일 : 2005년 10월 20일 (안산)
가족관계 : 장복수 이희정 씨의 3녀 중 막내
바둑도장 : 반석바둑도장
지도사범 : 김정선 아마7단
기풍 : 두터운 실리형
존경하는 프로기사 : 박정환 9단

▲ 이슬주 초단
생년월일 : 2006년 03월 22일 (서울)
가족관계 : 이흥배 이희수 씨의 1남 1녀 중 막내
바둑도장 : 장수영바둑도장
지도사범 : 이춘규 7단, 박영롱 5단
기풍 : 두터운 실리형
존경하는 프로기사 : 박병규 9단, 이춘규 7단, 박영롱 5단, 김은선 5단, 최광호 4단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tjddyd09 |  2021-06-26 오후 4:32:00  [동감0]    
14 살 어린 소녀 김민주양 드디어 프로 입단 했네요, 축하 드립니다,
장은빈양, 이슬주양,, 프로 입단 축하 드립니다,

한국 바둑을 전 세계에 알리는 정상급 기사가 되어 주세요,
사황지존 |  2021-06-26 오전 2:35:00  [동감0]    
오호 여자부에 김은지 이후 거물급이 입단했군요 김민서 초단 기대 만땅임 솔직히 까놓고 말해서 남자부는 양신 입단이후 입단전부터 출중한 기량으로 유명인사인 거물급 입단이 전무한게 사실임 여자부의 김은지 정도만이 거물급 입단였지 김민서 초단은 이미 검증된 확실한 기재인만큼 쑥쑥 성장 하길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