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뉴스
16세 임경찬, 영재입단대회 통과
16세 임경찬, 영재입단대회 통과
[입단] 오로IN  2022-04-15 오전 00:37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임경찬(16)이 입단했다.
14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17기 영재입단대회(연구생) 최종국에서 임경찬이 조상연(14)에게 224수 만에 백 5집반승하며 입단 관문을 통과했다.

이번 영재입단대회는 만 16세 이하(2006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 한국기원 연구생 중 내신 성적 상위 16명이 출전해 한 장의 입단 티켓을 두고 열전을 펼쳤다. 내신 2위로 3회전부터 출전한 임경찬 초단은 유신성ㆍ김기언ㆍ강경현ㆍ조상연을 연파하고 4연승으로 최종 승자가 됐다.

네 살 때 우연히 TV에서 본 바둑에 매료돼 이듬해부터 바둑학원을 다닌 임경찬 초단은 여섯 살이 되던 해 바둑학원 원장님의 권유로 양천대일바둑도장으로 옮겨 입단 공부에 매진했다. 임경찬 초단은 도장생활 10년 만에 꿈을 이뤘다.

입단을 결정지은 직후 임경찬 초단은 “어릴 때부터 입단은 너무나 당연한 일이라 생각했기 때문에 특별한 기분은 들지 않는다. 오늘 오전에 있었던 4강부터 느낌이 좋았다”면서 “목표는 세계대회, 특히 삼성화재배에서 우승하는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임경찬 초단의 입단으로 한국기원 소속 프로기사는 모두 396명(남자 321명, 여자 75명)으로 늘었다.

▲ 임경찬(任敬讚) 초단.

생년월일 : 2006년 2월 10일 (서울 출생)
가족관계 : 임태용ㆍ서희숙 씨의 1남 1녀 중 둘째
출신도장 : 양천대일바둑도장
지도사범 : 이용수 8단, 이호범 7단, 최광호 5단
기풍 : 두터운 실리형
존경하는 프로기사 : 신진서 9단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윤석열 |  2022-04-18 오후 3:38:00  [동감0]    
응원합니다 화이팅!
진흙 |  2022-04-15 오전 8:11:00  [동감1]    
귀엽게 생겼고, 잘 생겼고..
장래
이창호, 신진서 버금가는 실력자가 될 것 같음!!
본인의 강렬한 포부와 자신감을 얘측컨데..... ^^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