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속보/ 구쯔하오, 삼성화재배 우승!
속보/ 구쯔하오, 삼성화재배 우승!
삼성화재배 결승3국 - 강승민 5단 오로 해설
[삼성화재배] 김수광  2017-12-07 오전 11:53   [프린트스크랩]
▲ 구쯔하오(왼쪽) vs 탕웨이싱.


속보/ 구쯔하오, 삼성화재배 우승!

7일 경기도 고양시 삼성화재 글로벌캠퍼스에서 열린 2017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결승3번기 최종국에서 구쯔하오 5단이 탕웨이싱 9단을 216수 만에 백불계로 꺾고 종합전적 2-1로 삼성화재배 우승을 차지했다. 생애 첫 메이저 세계대회 타이틀 획득이다.



○● 구쯔하오 "몇 번이고 돌을 거두고 싶었지만 견뎠다" (☞클릭!)
○● 중국기자 "한국은 중국의 거울"(☞클릭!)
○● ‘구사일생’ 구쯔하오 (☞클릭!)
○● 구쯔하오 "커제의 자리에 도전하겠다" (☞클릭!)
○● 19세 구쯔하오, 삼성화재배 우승 (☞클릭!)



(이하 지난 소식)


2017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결승3번기 3국(최종국)이 7일 오전 11시 경기도 고양시 삼성화재 글로벌캠퍼스에서 시작됐다. 탕웨이싱 9단과 구쯔하오 5단이 벌이는 중-중전이다.

심판은 이홍열 9단. 돌을 가려 탕웨이싱의 흑번. 1국에서는 탕웨이싱이 이겼고 2국에서는 구쯔하오가 이겼다. 둘의 상대전적은 구쯔하오 중심으로 6승4패다.

사이버오로는 최종국을 강승민 5단의 해설과 함께 웹생중계한다. 이동 중이라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피시에서 <오로바둑>앱으로 자유롭게 관전할 수 있다. 아래 [대국실바로가기]를 누르면 바로 관전할 수 있다.

12월5일 결승1국 해설 | 김영삼 9단
12월6일 결승2국 해설 | 한종진 9단
12월7일 결승3국 해설 | 강승민 5단





○●… 2보/ 구쯔하오 승리 눈앞. (185수 진행)
중앙에서 흑의 돌을 포획한 구쯔하오가 승기를 틀어쥐었다. 탕웨이싱으로서는 승부해 볼 곳이 보이지 않는다. 탕웨이싱은 그나마 실낱같은 희망이나마 가져볼 수 있는 좌변에서 준동해 보고 있다.

●탕웨이싱 ○구쯔하오

○●… 1보/ 탕웨이싱, 초반부터 중반까지 유리(91수 진행)
1국, 2국에서 초반에 불리했던 탕웨이싱은 최종국에 들어와 비로소 초반에 우세했다. 우세는 중반까지 지속되었다. 탕웨이싱은 초반에 두터움으로 앞섰다가 중반 들어 엷지만 많은 실리로 앞섰다. 구쯔하오가 추격전을 벌이면서 탕웨이싱은 다시 두터움을 확보했다. 구쯔하오는 이래도 불리하고 저래도 불리하다. 좌하에서 더 엷어지더라도 실리를 벌어들이겠다는 구쯔하오의 승부수가 나오고 있다.

●탕웨이싱 ○구쯔하오


▲ 여느 때와 같이 비닐봉지(옛날 분들은 '봉다리'라는 표현도 쓴다)를 들고 대국실로 입장하는 탕웨이싱. 봉지 안에는 보통 얼린 수건, 호랑이 연고 등을 넣는다.

▲ 구쯔하오가 대국실로 입장하고 있다. 구쯔하오는 인터뷰를 진행할 때마다 좀더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인다.

▲ 탕웨이싱은 녹차를 타고, 구쯔하오는 미간을 손가락으로 집고 있다.

▲ 결연한 구쯔하오.

▲ 심판 이홍열 9단이 대국개시를 선언하고 있다. 흑백이 정해져 있는 2국 때와 달리 최종국에서는 돌을 가리라는 말도 한다.

▲ 돌을 가리니 탕웨이싱의 흑번. 탕웨이싱은 지난 1국에서 흑으로 승리했다.

▲ 탕웨이싱의 착수하는 손길에 힘이 잔뜩 실려 있다.

▲ 구쯔하오의 백번.



▲ 삼성화재배는 중식시간이 없다. 많은 세계기전이 중식시간을 없애고 있다.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서민생활 |  2017-12-07 오후 7:41:00  [동감1]    
중국에는 98년생의 3명의 하오 있다고 어저께 오로에서 기사가 나왔지.
3명중에 구쯔하오가 먼저 세계 챔피온을 들어 올렸구먼.
우리는 양신이 있는데, 3명의 하오 보다 2살 어리니,
내년에는 양신중 한명이 세계대회 챔피온 컵을 들어 올리갔지?
..돌.. |  2017-12-07 오후 7:01:00  [동감4]    
난 구쯔 팬이다.
지난번 인터뷰 때 너무 겸손하더라.
저 나이에 저렇게 겸손하기 쉽지
않다.
바둑도 경지에 올랐지만 마음 자세도 대단하다고 본다.
저런 자세 변치 않는
한 응원할기다. 변치 않기를 바란다.
걷다보니 |  2017-12-07 오후 6:01:00  [동감0]    
젊다기보다는 어린 사람이 풍체는 작지만 품격은 풍만함이 보인다.
비록 중국기사이지만 멋지다. 더 큰 기사가 되어주길 바란다.
쥬버나일쨩 |  2017-12-07 오후 6:10:00  [동감1]    
명품바둑 구찌 대단하다 남한의 최정예 최철한,박영훈,박정환(2:1승)을 단칼에 목베고,,굥국 세계대회 2인자(메이져 우승기록:커제 4승, 탕2승)를 물리치고,,,중국차세대 1인자로 올라서네....부럽다,,부러워,,,
jtleee 글쓴이 삭제
참나이런 |  2017-12-07 오후 4:46:00  [동감1]    
구쯔하오~ 큰인물 되겄다.
한국 기사 무난히 지는 바둑 너무 많다는 말 동감
그런 뜻에서 김다영 치열한 바둑 아주 좋음.
이세돌이 세계를 주름잡은 것이 바로 독함에 치열함이 있었던 것.
그렇다고 이창호 정도의 태산같은 무게도 없으면서 무난히 무난히만 둬 늘 무난히 지는 건 참 ~
덤벙덤벙 댓글, 촌철살인입니다. 明快하네요. cheers,  
대자리 |  2017-12-07 오후 6:18:00  [동감0]    
리틀 이세돌,
오랫만에 바둑다운 바둑 봤네.
무난히 두면서 계산이나 하고 그러다 상대가 떡수 두면 이기고,
아니면 무난히 지는 꼼지락 바둑들과는 참 대조되는 명국이었다.
푸룬솔 |  2017-12-07 오후 4:06:00  [동감0]    
둘다 밉상이지만 차라리 탕웨이싱이 우승하길 바랬다. 어차피 탕 저놈은 몇년후면 저무는 해
이지만, 구쯔하오는 이제 떠오르는 태양이 아니던가? 그래서 이번 세계대회 우승으로 더 기세
를 타게될것같다.
조천일출 |  2017-12-07 오후 4:01:00  [동감0]    
봉다리는 국시 담을 때 쓰는 거고요, 저거는 봉지.
참나이런 국시는 밀가리로 만든 거고 국수는 밀가루로 만든 것이죠?  
쥬버나일쨩 무식하긴,,,호랑이연고,뜨거운 물수건이다,,, 함부러 말하지마라,,  
쥬버나일쨩 |  2017-12-07 오후 12:45:00  [동감0]    
구짜야 우승함 무거라 그래서 이형님을 기쁘게 해주그라 알긋제..구찌야,,,
쥬버나일쨩 12월 10일 그랑쁘리 청담도치.트리풀라인 쌍,복 모두들 대박 나세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