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최초로 '전국 아마추어 페어대회' 연다
최초로 '전국 아마추어 페어대회' 연다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 내달 2일 개최
[대회소식] 오로IN  2017-08-17 오후 03:07   [프린트스크랩]
▲ 제25회 국제페어바둑대회 결승대국 [자료사진]


‘반상의 2인3각’ 페어대회가 프로에 이어 아마추어로까지 영역을 확장한다.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이 오는 9월 2일,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린다. 아마추어들만 참가해 겨루는 반상의 혼합복식 경기로 전국대회 규모로 선보이는 첫 아마추어 페어대회다.

‘페어(Pair)대회’는 남녀가 한 팀을 이루어 흑 여성→백 여성→흑 남성→백 남성의 순으로 두어 나가는 혼성복식대회다. 그간 프로와 아마추어가 함께 참가하는 ‘SG페어바둑최강전’이 올해로 7회를 맞았고, 삼성화재배나 비씨카드배 등에서 이벤트로 프로 페어대회를 연 적은 있지만 전국의 아마추어만을 대상으로 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회는 토너먼트로 진행되며 결승은 추후 바둑TV 스튜디오에서 방송대국으로 진행된다. 참가자격은 아마추어 남녀 2인 1조 구성으로,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는 팀이어야 한다. 단 현역 한국기원연구생은 참가할 수 없다.

참가신청은 한국기원 홈페이지(www.baduk.or.kr)를 통해 8월 25일까지 가능하다.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고 설원명작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의 상금은 우승팀 100만원, 준우승팀 50만원이며 본선 16강 진출팀까지 상금이 수여된다.

우승팀은 올해 12월 1일부터 5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제28회 국제 아마추어 페어바둑선수권대회에 한국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한국은 2006년 17회 대회에서 서유태-송예슬 조가 우승한 이후 작년 27회 대회 박종욱-김수영조까지 11년 연속 우승을 이어가고 있다.

대회를 후원하는 ‘설원명작’은 황태로 유명한 강원도 인제군 용대리의 ‘용대황태연합단 대륭영농조합법인’의 브랜드 상표다. 날씨가 춥고 일교차가 큰 용대리지역의 맑은 햇빛과 바람으로 4개월간 얼리고 녹인 최고 품질의 황태를 자랑한다.

본 대회참가자 전원에게는 용대리 설원명작 황태 선물세트를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아차산인 |  2017-08-18 오전 8:22:00  [동감0]    
전국대회를 인제군 바둑대회로 바꾸어야
maseukli |  2017-08-17 오후 7:38:00  [동감1]    
100만이 뭐야 한 110만원은 되어야 하는디.... 아니면 120만원이든가.... ㅎ
강시콩시 |  2017-08-17 오후 7:15:00  [동감0]    
우승상금 백만원으로 상품홍보는 오지게 하네
내가 이대회 내년에 2회 열리면
상품홍보 아니라고 인정한다
단순 |  2017-08-17 오후 5:36:00  [동감0]    
아무리 아마추어 대회이지만 전국대회인데 우승상금이 100만원이 뭐꼬?
우승팀이 나누면 각자 50만원씩이네
이건 아니다.
주최측의 생색내기에 불과하다
설원명작이 형편없는 사업체인 것 같다
이따위 것을 대회라고 하나
아무도 출전하지 말았으면 좋겠다
진흙 |  2017-08-17 오후 4:47:00  [동감0]    
아무리 아마추어대회지만 상금이 기막히게 많다.
차라리 출전하지 말자. 자존심 상하는 대회를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