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티브로드 박정환, 2년 연속 바둑리그 MVP 올라
티브로드 박정환, 2년 연속 바둑리그 MVP 올라
우수상은 신안천일염 신민준 수상
[KB바둑리그] 오로IN  2015-12-14 오후 02:14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티브로드의 주장 박정환도 2년 연속 MVP에 올랐다.


박정환 9단이 2년 연속 바둑리그 MVP에 올랐다. 통합 MVP로 뽑힌 박정환에게는 1,00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가 수여됐다. 통합 MVP는 챔피언결정전 진출팀 선수 중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을 합한 성적이 60% 이상인 선수를 대상으로 기자단 투표 50%와 온라인 투표 50%의 비율로 선정했다.

12월 14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5 KB국민은행 바둑리그 폐막식에서 티브로드의 박정환 9단이 통합 MVP에 등극했다. 박정환은 바둑 기자단 투표와 인터넷 팬 투표에서 총 54%의 표를 획득하며 2년 연속 KB리그 최고의 선수임을 입증했다. 티브로드의 주장으로 활약한 박정환은 정규리그에서 12승 4패의 성적을 거둔 데 이어 챔피언결정전에서도 2전 전승을 달성하며 티브로드를 2년 연속 통합 우승으로 이끌었다.

다승상은 화성시코리요의 최철한 9단과 Kixx의 윤준상 9단이 공동수상했다. 정규리그 13승을 기록하며 다승 1위에 오른 최철한(13승 2패)과 윤준상(13승 4패)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30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우수상은 준우승팀인 신안천일염의 신민준 3단이, 신인상은 우승팀 티브로드의 박민규 4단에게 돌아갔다.


▲ 개인상 수상자 단체사진(왼쪽부터 최철한, 박정환 9단, 박민규 4단, 신민준 3단, 윤준상 9단, 박진솔 6단)

신민준은 정규리그에서 10승 4패를 기록한데 이어 포스트시즌에서도 2승 2패를 거두며 활약했고, 박민규은 챔피언결정전에서 신안천일염의 주장 이세돌 9단에게 승리를 거두는 등 올해 9승 6패의 성적을 기록했다. 신민준에게는 30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가, 박민규에게는 20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가 각각 수여됐다.

퓨처스 바둑리그 부문에서는 화성시코리요의 박진솔 6단이 우수상과 다승상을 동시에 휩쓸었다. 박진솔은 올 한해 정규리그에서 14승 2패를 기록하며 2년 연속 다승상 수상에 이어 우수상을 차지했다. 박진솔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다승상 상금 200만원과 우수상 상금 100만원이 지급됐다.

개인상 시상 후 열린 단체 시상식에선 우승팀 티브로드가 챔피언 트로피와 2억원의 우승상금을, 2위 신안천일염이 1억원, 3위 CJ E&M이 6,000만원, 4위 Kixx가 3,000만원의 상금을 각각 받았다. 또한 우승팀 감독인 이상훈 티브로드 감독에게는 트로피와 2,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바둑리그에 앞서 열린 퓨처스리그 시상식에서는 우승팀 SK엔크린에 트로피와 3,000만원의 우승상금이, 준우승한 화성시코리요에는 1,5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됐다.

한편 시상에 앞서 타이틀 스폰서인 KB국민은행의 김기환 스포츠단 단장은 "올해는 KB국민은행이 바둑리그와 인연을 맺은 지 10년이 되는 뜻깊은 해로 올해의 KB리그는 대한민국 바둑을 상징하는 브랜드로 그 가치를 공고히 다진 한 해였다. 위기오득(圍棋五得)의 득호우(得好友), 바둑을 통해 좋은 벗을 얻는 것처럼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바둑 가족의 좋은 벗으로 국민의 평생 금융 파트너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인사말했다.

한국기원 홍석현 총재의 인사말을 대독한 박치문 부총재는 "국내 유일의 팀 단체대항전으로 출범 12년을 맞은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한국바둑을 선도하는 대표기전으로 자리잡았다. 앞으로 팀수를 더 늘리고 중국ㆍ일본 선수들 받아들이는 등 바둑리그에 대한 확대계획을 만들고 있다. 국내 정상급 선수들의 개인적 기예와 팀워크를 연중 겨루는 무대인 바둑리그가 한국 바둑 중흥의 근간이 되길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9개팀(티브로드, CJ E&M, Kixx, 정관장 황진단, 포스코켐텍, 신안천일염, SK엔크린, 화성시코리요, 한국물가정보)이 출전한 2015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지난 4월 23일 한국물가정보와 SK엔크린의 본선 개막전으로 7개월간의 대장정을 시작했다. 11월 12일 막을 내린 챔피언결정전 3번기 최종전에서는 정규리그 우승팀 티브로드가 정규리그 2위로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한 신안천일염에 종합전적 2-0로 승리하며 2년 연속 통합 우승을 달성했다.


▲단상에 오른 우승팀 티브로드.

총규모 34억원으로 국내 최대 규모인 2015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매주 목∼일요일 저녁 7시부터 바둑TV를 통해 생중계됐다. 각 부문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 바둑리그

- 통합 MVP : 박정환 9단(티브로드)
- 우수상 : 신민준 3단(신안천일염)
- 신인상 : 박민규 4단(티브로드)
- 다승상 : 최철한 9단(화성시코리요ㆍ13승 2패) 윤준상 9단(Kixxㆍ13승 4패) 공동 수상

■ 퓨처스리그

- 우수기사상 : 박진솔 6단(화성시코리요)
- 다승상 : 박진솔 6단(화성시코리요ㆍ14승 2패)

■ 단체부문 시상팀

- 퓨처스리그(1~2위순) : SK엔크린, 화성시코리요
- 바둑리그(1~4위순) : 티브로드, 신안천일염, CJ E&M, Kixx

[기사협조ㅣ한국기원]

▲ 바둑리그를 2연패한 티브로드팀. 티브로드의 주장 박정환도 2년 연속 MVP에 올랐다.


▲ 2015 KB국민은행 바둑리그 폐막식. 폐막식 다양한 사진과 인터뷰는 별도의 기사로 소개할 예정입니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소두랑 |  2015-12-15 오후 4:21:00  [동감0]    
참 한심하다 어떻걸 기준해서 상을 주는지 기자단 투표라고 하지만 보는 눈이 그렇개 없어서야 당연히 이상은 강동윤이 받아야한다고 생각한다 집안에서 다승만 1위한들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팩트가 있어야지 난 동윤이가 이 상을 받아야한다고 생각한다 정환이는 우리나라 바둑계와 양심을 가지고 있다면 이상을 거부하고 동윤이게 넘겨야한다 그래야 우리나라 바둑이 살것이요 본인의 양심에도 떳떳할것이다
그리움이 아무리 그래도 이것은 아닌것 같네요. 바둑리글 최우수상이지 세계대회 최우수상이 아닌 것. 정환이가 아마 실력은 최고일 겁니다 멘탈이 좀 문제이지. 멘탈을 강화시키는 방법을 찾아봐야 하죠.  
노리목 |  2015-12-15 오전 10:40:00  [동감0]    
홍수환의 어록중에 이런말이 있었던 것 같다.
상대를 존경하면 진다
박사범도 부디 모두다 내 아래다 라는 자세로 대국에 임해주길 바란다.
2016년 화이팅~
비류즈 |  2015-12-15 오전 10:09:00  [동감1]    
박정환 9단 축하합니다. 정당한 지적이라면 몰라도 혹여 비난하는 여론에 신경쓰신다면 그냥 무시하길 바랍니다. 박정환 9단이 누구보다 노력하고 있다는 것도 세계대회에 신경 많이 쓴다는 것도 바둑계에 조금만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다 알 겁니다. 내년에는 더 좋은 성적 내리라 믿습니다.
정구죽천 |  2015-12-15 오전 12:18:00  [동감0]    
그래 한자 많이 안다 많이 알아 인정해 주께 그대신 동북공정이니 중국을 증오하는 말은 삼가라 너무나 모순된디 애국애족에 투철한 사나이가 그토록 한자에 집착하는지 원... 어느 정도면 찍소리 않겠는데 이건 뭐 한자표기 가능한 자는 모두 한자일색이니 원...적재적소에 적당하게 쓰면 안되갰나? 비난댓글이 10분의 1로 확 줄고 찬사댓글이 배가될텐데....
과거초보 |  2015-12-14 오후 6:02:00  [동감0]    
박정환 9단 축하합니다. 박정상 9단의 말을 들으니 인터넷대국에서는 커제에게 안 밀린다
고 합니다. 박9단이 세계대회를 석권할 날도 멀지 않았습니다. 한 가지 부탁은 크게 이기
려하지 말고 항상 계가로 간다고 가정하고 한두집만 이겨주었으면 하는 것입니다. 전성기
의 이창호 9단이 한 말이 있습니다. 수 내는 것이 보이는데 참는 것이 가장 어려웠다.
원술랑 |  2015-12-14 오후 6:25:00  [동감1]    
서울驛 高架道路가 市民들의 極口 反對에도 不拘하고 强制로 閉鎖됐다. 그는? 不世出의 MB다! 열렬한 눈물 그대의 카톡 프로필 寫眞이 바뀌었다. 포스트-포스트 모던 時代를 견뎌야 하는 서울共和國에는 비가 내리고 내 마음 속에는 喚想이 살아나고 12年 前 붉은 悲劇의 幕이 오른다, 點滅한다, 흐느끼고 만다. 비는 내리고 바흐의 無伴奏 첼로 소나타가 들려오고 오르페오가 살아나고 아 이네사 갈란테, 이네사 갈란테! 카치니의 아베 마리아여! 내 靈魂의 사람이여! 祝! 朴廷桓 選手에게는 2015年이 試鍊의 한해였다. 一步後退 二步前進이다. 2016年 새해에는 宿敵 柯潔을 正照準해서 반드시 射殺해 주기를 懇切히 바란다. 언제나 널 應援한다! 朴廷桓 화이팅!
최강한의사 |  2015-12-14 오후 4:11:00  [동감1]    
박정환프로는 바둑리그 기사에 다는 건 좀 미안하지만, 세계대회에 좀 더 집중해 줬으면
좋겠네요.

국내랭킹은 독보적인 1위인데, 세계대회 성적은 전체 5위, 한국기사 중 3위 정도 되네요.

차마 뭐라 못하겠는 건 김지석프로가 너무 성적이 심해서...

http://blog.naver.com/a0degree/220564393557

구체적으로는 이 동네에 적어놨습니다.
원술랑 최강한의사님, 반갑습니다. 바둑을 뜨겁게 사랑하시는 아마고수이신 최강한의사님의 노고에 힘찬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참고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백발도사 |  2015-12-14 오후 3:44:00  [동감0]    
박정환 9단 축하합니다. 2016년에 더 좋은 성적을 내서 국제기전 타이틀을 두어개 추가하길 바랍니다.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