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1승' 더하면 '우승'
'1승' 더하면 '우승'
결승 4국은 24일 오전 10시반부터 이어져
[응씨배] 박주성  2016-10-22 오후 07:55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4년 전과 같은 장소에서 마주한 상대는 탕웨이싱. 이제 2승 1패로 앞서 우승까지 단 1승을 남겼다.


부드러운 행마 속에 숨은 강인함. 흔들림 없는 초일류 고수의 면모를 박정환은 결승 3국에서 보여줬다. 이제 남은 두 판 중 한 판을 이기면 응창기배 우승컵 주인은 박정환이다.

22일 중국 상하이 응씨빌딩에서 열린 제8회 응창기배 세계바둑선수권 결승 5번기 3국에서 박정환 9단이 중국 탕웨이싱 9단을 상대로 백7점승(한국룰 6.5집승)을 거뒀다. 대국자 두 명 모두 시간 벌점은 받지 않았다. 박정환은 2분 26초을 남겼고, 탕웨이싱은 38초에서 시계가 멈췄다.

결승3국은 초반 두터운 세력을 기반으로 대세를 휘어잡는 박정환의 반면운영이 돋보였다. 중반에 잠시 탕웨이싱의 날카로운 반격으로 반상에 태풍이 몰아쳤지만, 박정환은 정밀한 수읽기로 흑돌 일곱 점을 잡고 승세를 굳혔다. 박정환은 국후 복기에서 중반보다는 초반의 변화를 더 집중적으로 연구하며 "이번에도 초반은 좋지않았다."라고 말했다.

현지에서 대국을 지켜본 유창혁 단장은 "결승1, 2국은 초중반이 안 좋았던 형세를 후반에 따라잡는 내용이었다. 이번 3국은 중반에 약간 위기장면이 있었지만, 전반적으로 보면 완승이었다."라고 평했다.

결승4국은 박정환이 흑, 탕웨이싱이 백을 들고 대국한다. 한국시각으로 24일 오전 10시 반부터 시작하며 점심 휴식시간은 1시 반부터 2시 반까지. 사이버오로 대국실 해설은 이영구 9단이다.

○● 박정환 '나는 생각이 너무 많아' ☜ 응씨배 관련기사 바로가기
○●먼저 이겼다! 박정환, 백7점승 ☜ 응씨배 관련기사 바로가기



4년마다 한 번씩 열려 ‘바둑 올림픽’이라 불리는 응씨배에서 한국은 조훈현이 9단이 초대 챔피언에 올랐고 서봉수 9단(2회), 유창혁 9단(3회), 이창호 9단(4회), 최철한 9단(6회)이 한 번씩 우승하며 총 5회 우승으로 대회 최다 우승국의 기록을 보유 중이다. 중국은 창하오 9단(5회)과 판팅위 9단(7회)이 두 차례 우승했다.

88년 창설된 응씨배는 대회 창시자인 고(故) 잉창치(應昌期) 선생이 고안한 응씨룰을 사용한다. ‘전만법(塡滿法)’이라고도 불리는 응씨룰은 집이 아닌 점(點)으로 승부를 가리며 덤은 8점(7.5집)이다. 제한시간은 3시간, 초읽기 대신 주어지는 벌점은 시간 초과시 20분당 2집씩의 공제(총 2회 가능)다. 응씨배의 우승상금은 단일 대회로는 최고 액수인 40만 달러(한화 약 4억6000만 원), 준우승상금은 10만 달러다.


▲ 계가 장면. 응씨배는 전문 심판이 와서 응씨룰에 따라 계가해준다. 결과는 백7점승, 한국룰로 6.5집승이다.


▲ 탕웨이싱은 패했다.


▲ 박정환이 중반 잠시 위기를 맞았지만, 강인한 승부기질을 보여주며 승기를 잡았다.


▲ 박정환 9단과 유창혁 단장.


▲ 5번기 승부의 기로 제3국에서 박정환이 승리했다.


▲ 국후 한국 검토실까지 박정환을 따라온 여성팬들. 박정환은 한 사람씩 기념 촬영하는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 박정환과 탕웨이싱의 슈퍼매치는 24일 이어진다. 결승4국도 오전 10시부터 시작한다. 사이버오로 해설은 이영구 9단이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심마니서해 |  2016-10-24 오전 10:43:00  [동감1]    
결승 4국에서 끝내주기를 먼곳에서 응원합니다 ... ^^
sdha |  2016-10-24 오전 9:55:00  [동감0]    
박국수 얼마나 국수를 좋아하면 박정환 별명이 박국수냐? ㅎㅎ~
랑타죽 |  2016-10-23 오후 5:12:00  [동감1]    
1승 더하면 우승 이런 따위의 표제글은 불길한 예감을 전제하고 있다. 면 이라는 가정법을 쓰면 사실과 반대되는 기원의 의미를 가진다.
원술랑 |  2016-10-23 오후 2:59:00  [동감1]    
京鄕各處에서 힘찬 붉은 大韓讚歌가 울려퍼진다! 長久한 오랜 세월 萬年을 綿綿히 이어져 내려온 신명 나는 풍물놀이 살판놀이를 질펀하게 벌인다! 보아라! 남녀노소 빈부귀천 할 것 없이 우리 大韓人들이 興에 겨워 어깨춤을 덩실덩실 추는 세계인들을 경악의 도가니로 몰아넣는 저 위대한 大同의 底力을! 大韓棋壇 70년 역사상 변변한 스승도 없이 獨學으로 盤上의 萬理를 깨쳐 세계 최고봉에 오른 기사가 있다. 그가 바로 유창혁이다. 그는 現代棋壇 100년 역사상 최초로 세계 5大 대회 그랜드슬램의 위업을 달성한 기사이다. 當時 富士通杯, 應氏杯, 三星火災杯, 春蘭杯, LG杯 최고봉에 등극한 大韓棋亶이 낳은 위대한 棋士이다. 그런 그가 이제는 團長이라는 막중한 임무를 兩肩에 짊어지고 박정환의 마음을 케어해 주고 있다. 아하! 드디어 大韓人 박정환 선수가 7部 稜線에 오르다! 바야흐로 역대 세계 최고의 메이저대회 第8回 應氏杯 大優勝盃를 번쩍 들어올릴 절호의 기회가 도래하다!
산촌풍경 |  2016-10-23 오전 11:50:00  [동감2]    
우리 대표 우리 박정환 9단, 참 잘했어요 정말 기분 종아요 3대1이든 3대2든 우승만 하면 상관없습니다 박정환 시대 응씨배를 기점으로 본격 개막하기를 팬으로서 기원합니다
eunjinnie |  2016-10-23 오전 10:43:00  [동감1]    
천재성 뿐만아니라,
이제는 큰 경기에 기를 집중하는 승부사 기질마저 갖춘
본격적인
박정환 9단의 시대가 오고 있슴이 느껴집니다.
시몽2 |  2016-10-23 오전 9:47:00  [동감1]    
마지막 대국이 끝날 때까지 평정심을 잃지 말고 최선을 다해주길!
fishtank |  2016-10-23 오전 8:24:00  [동감1]    
중국룰 한국룰 응씨룰 덤이 다른데 같은 대국을 각각 계가하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

백이 마지막 공배를 메운 반집승부의 경우
한국룰은 흑 반집승이 된다.
같은 대국을 중국룰로 계가하면 백 반집승이다.
한국룰은 덤이 6.5이고 중국룰은 덤이 7.5니까 당연하다고 할 수 있다.
(중국룰이나 응씨룰은 반집이라는 표현을 쓰지 않지만 아무튼 백승이다.)

그런데 흑이 마지막 공배를 메운 반집승부는 어떨까?
한국룰은 백 반집승인데 중국룰로 계가하면 승부가 바뀔까?
아니다. 역시 백 반집승이다. 중국룰은 덤이 한 집 많은데도 그렇다.

중국룰은 반상위에 살아있는 돌도 영토에 포함한다.
그렇기 때문에 흑이 마지막 공배를 메우면 덤 6.5와 같은 결과가 된다.

결국 중국룰의 덤 7.5가 백에게 유리한 경우는 백이 마지막 공배를 메우는 경우에 한한다.

오늘 박정환의 대국은 흑이 마지막 공배를 메우면서 끝났다. 결과는 백 7점승. 우리식으로
계가하면 반면으로 빅이었다. 덤 6.5에 우리식으로 계가하면 백 6.5집승. 덤 7.5에 중국식
으로 계가해도 위에서 말한대로 흑이 마지막공배를 두었기 때문에 역시 백 6.5집승이었다.


그렇다면 오늘 대국에서 백이 마지막 공배를 메웠다면 결과가 달라졌을까 하는 의문을 가
질 수 있다. 수순이 달랐으면 다른 바둑이 되기 때문에 계가법을 논하는 것과는 별개의 문
제이다.

다만 제1국의 경우 응씨룰로는 백 3점승이었는데 백이 마지막 공배를 메우고 끝났기 때문
에 덤6.5에 우리식으로 계가하면 백 1.5집승 덤7.5에 중국식으로 계가하면 백 2.5집 승이었
다.
cosmosro 알기쉽게 정리 분석해 주었네요. 특히 중국룰 덤7.5가 한국룰 덤6.5와 항상 1집 차이가 아니라 1/2의 경우(백이 마지막공배를 메우는 경우)에만 실질적으로 승패가 바뀐다는점은 모르는 바둑팬이 많을 것 같습니다.  
高句麗 |  2016-10-23 오전 8:16:00  [동감1]    
그저 최선을 다한다라는 마음으로 둔다면 진인사 대천명이다라는 마음으로 둔다면
이기지 않을까 한다
안장구 |  2016-10-23 오전 7:50:00  [동감1]    
이를 계기로,
박 선수도, 좀
큰 시합에서
제 실력을 발휘해 주기를 바란다.
ro4532 |  2016-10-22 오후 11:52:00  [동감1]    
3국 승리 축하합니다 아주 중요한 한판으로 승부의 분수령을 넘었습니다 우승 고지가 보입니다 오늘처럼 박정환 9단 자신의 바둑으로 두기만 하면 승산은 충분합니다 그동안 너무 많은 생각이 발목을 잡아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겨낸 듯 해서 흐믓하군요 오늘 초반에도 그리 나쁘지는 않았던 것 같습니다 그 동안 결승에서 항상 조마조마했었는데 그래도 오늘은 시종일관 약간이라도 마음 편히 본 경기였습니다
eflight |  2016-10-22 오후 11:15:00  [동감1]    
잘했다 박정환!
3국을 이기긴 했지만 백번이라 유리했음을 고려하면
안심해선 안된다. 바로 탕의 백번이니 푹 쉬고
꼭 흑으로도 이겨줘서 4국에서 매조지하기 바란다.
나오미의꿈 |  2016-10-22 오후 10:51:00  [동감2]    
박정환 9단 축하합니다. 다음 판에 끝내길 바랍니다.
mapoapt |  2016-10-22 오후 10:49:00  [동감2]    
박정환 사범, 감사~ 4국도 마음을 비우고 평소대로만 두세요.. 반드시 우리나라 바둑을 다시 일으켜 세우기 바랍니다.
거북이일등 |  2016-10-23 오전 2:37:00  [동감3]    
박정환 9단, 승리를 정말 축하합니다. 이제 한번만 더...

박정환 9단, 화이팅 !!!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