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중국영화 '바둑 소녀' 주연은 유역비
중국영화 '바둑 소녀' 주연은 유역비
[언론보도] 이용욱  2015-09-15 오전 11:49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중국 여배우 유역비 [사진 협조 -시나 바둑]


유역비(28)가 곧 촬영을 개시할 중국영화 '바둑소녀(圍棋少女)'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중국 넷이즈닷컴 연예 등 현지 매체가 15일 보도했다.

'바둑소녀'는 프랑스에서 거주하는 중국인 재불 여류작가 산싸(山颯)의 2002년 소설이 원작. 당시 이 원작 소설이 프랑스에서 베스트셀러 대열에 오르기도 했다. 이 소설은 지난 1930년대 중일 전쟁 기간 일본군 장교와 중국인 소녀의 사랑을 그렸다.

바둑 천재인 중국인 16세 고교 소녀와 일본군 장교가 우연히 빠져든 사랑을 통해 일본군 장교는 군국주의의 침략을 반성하게 되고 중국 소녀는 일본인과의 사랑을 통해 일본의 신문화에 눈을 뜨게 된다는 이야기가 담겼다.


▲ 영화 '바둑소녀'는 프랑스에서 거주하는 중국인 재불 여류작가 산싸(山颯)의 2002년 소설이 원작이다. 당시 이 소설은 프랑스에서 베스트셀러 대열에 오르기도 했다.

유역비는 부친 안샤오캉(安少康)이 중국 우한대학 불문과 교수, 주프랑스 중국대사관 고위공무원을 지냈으며 모친 류샤오리(劉曉利)는 우한가무단 출신의 무용인이자 영화배우였다. 남자친구는 한국의 영화배우 송승헌(39)이다.

한편 유역비와 송승헌이 주연하는 화제작 '제3의 사랑'은 오는 25일 중국 전역에서 개봉한다. 유역비는 이로 인해, 지난 14일 중국 충칭(重慶)시를 찾아 현지 난핑(南坪)영화관에서 열린 '제3의 사랑' 시사회에 참석했다.

같은 날 송승헌은 아쉽게 유역비와 같이 있지 못했지만 후난성 창사(長沙)시의 한 대학을 찾아 영화 '제3의 사랑' 홍보를 겸한 팬미팅을 가졌다. 앞으로 '제3의 사랑' 개봉을 앞두고 송승헌과 유역비가 함께 영화를 홍보하는 모습이 자주 있기를 팬들이 기대하고 있다.

[마이데일리=이용욱 특파원 heibao@mydaily.co.kr]○● 유역비, 일본군과 사랑 그린 '바둑소녀' 주연에 캐스팅 내용보기 ☜ 클릭


▲ 중국의 인기 여배우 유역비가 바둑 영화에 출연한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하이디77 |  2015-09-16 오후 1:56:00  [동감0]    
유역비라고 쓰고 류이페이라고 읽는다. 이왕이면 한글학회에서 정한 내용대로 하자고요.
정부 정책을 지지하는 것이 아니고, 혼란을 없애자는 뜻입니다.
knick |  2015-09-16 오전 2:23:00  [동감0]    
다른건 다 전부 중국식 발음으로 표기해놓고 왜 유역비만 우리발음으로 썼는지...
일관성이 없네요.
㉦자연 |  2015-09-16 오전 2:14:00  [동감0]    
이혼남 무명 영화감독 탕웨이를 물어오더니, 연기 못하기로 악명높은 전성기를 한참 지난 송
승헌이 유역비와 사귀다니... 중국으로선 심한 적자네요...
touch! 대종상 작품상, 청룡영화상 감독상 수상 감독이 무명 감독이면 누가 유명 감독인가요.ㅎㅎ  
㉦자연 앗 그런 훌륭한 감독이었나요^^ 죄송^^  
㉦자연 글쓴이 삭제
만방이여 |  2015-09-15 오후 4:38:00  [동감1]    
유역비 디게 이쁘네... 송승헌 좋겠다.^^ 신조협려 보고 싶은데... 볼 방법이 없군ㅋ
㉦자연 화질이 좀 안좋지만 유투브에 대충 있는듯합니다.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