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헤이자자 "혼자서 공부하면 어때?"
헤이자자 "혼자서 공부하면 어때?"
미녀라서 더 주목받는 헤이자자 "환경 탓 필요없어, 바둑을 즐기는 게 제일 중요,"
[몽백합배] 오로IN  2013-05-27 오후 04:31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대만 헤이자자 6단


미녀라서 주목받는 프로가 있다. 사실 미모뿐 아니라 실력도 뛰어났다. 5월 24일 중국의 베이징, 대만의 미녀기사 헤이자자는 세계대회 몽백합배 통합예선 결승에서 중국의 위즈잉을 이겨 본선 64강 진출에 성공했다. 입단 이후 거의 모든 오픈전을 출전하며 거둔 생애 첫 세계대회 오픈전 본선진출이다.

헤이자자는 '한중일에 비해 여건이 좋지 않은 대만에서 현재의 실력을 유지하는 비결'을 질문받자 "혼자서도 공부하는 방법을 찾아낸다. 중요한 건 즐기는 것이다"라고 답했다. 중국의 한 매체는 "헤이자자의 비결은 무심'(無心)' 에 있다며 이 미녀기사와 미모와 실력을 칭송하기도 했다. 다음은 24일 베이징 소재 중국기원 대회장 현장에서 이뤄진 시나바둑의 짤막한 인터뷰와 동영상이다.

- 세계대회 오픈전에 나와서 생애첫 본선진출에 성공했다. 기분이 어떤가?
"운이 정말 좋았다고 느낀다. 본선진출은 생각도 못했다. 정말 의외다."

- 대국에 임할 때 어땠나?
"단지 배운다는 자세로 정신을 보듬는다."

- 대만에서 바둑 두는 건 중국이나 한국 일본보다 환경이 좋다 말할 수는 없겠다. 어떻게 이런 차이를 극복하고 지금의 실력을 유지하는지?
" 중요한 건 내가 계속 바둑 두는 걸 좋아하는 거다. 그래서 환경이 좋은가 어떤가는 별로 개의치 않는다. 난 스스로 공부하는 방법을 생각하고 여러 사람의 기보를 스스로 놓아 본다.

- 본선 64강에서 가장 만나고 싶은 상대는?
"지금 64강에 누가 올라왔는지 잘 모르겠다. 고수를 만나면 가장 좋겠다. 한 판 배울 수 있으니까."

- 본선에 오른 소식을 누구에게 가장 먼저 알리고 싶은가?
"아빠다. 왜냐면 엄마는 인터넷으로 이미 소식을 알고 있을 것이다. 아빠는 미국에 있고 바둑을 잘 이해하지 못 해서 아직 모르고 있을 것이다."

헤이자자 Joanne·Missingham, 94년 5월 26일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오스트레일리아 아버지와 중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미모가 탁월해 4살 때 광고를 찍었다. 뮤직비디오(MV)에 가수로도 여러 번 출연했다. 6살부터 바둑을배워 14살에 중국에서 프로 입단에 성공했다. 2010년 대만 대표로 중국 광저우에서 열린 아시안게임에 출전했고 같은해 궁륭산병성배 여자세계대회서 준우승(대 박지은 9단)하며 이름을 알렸다.

헤이자자는 달콤한 아름다움과 호감가는 밝은 성격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고 있다.



본선 64강과 32강전은 7월 9일과 11일 베이징에서, 16강과 8강전은 8월 9일과 11일 상하이에서 열릴 예정이다. 준결승 3번기와 결승 5번기의 일정과 장소는 미정. 우승상금은 180만 위안(한화 약 3억 2,000만원), 준우승상금은 60만 위안(한화 약 1억 700만원)이다.

한국은 64강전에 예선통과자 14명과 본선시드자 4명을 더해 총 18명이 출전한다.

[사진, 출처 | 시나바둑]



▲ 일거수일투족에 시나바둑의 카메라는 집중했다. 부채를 든 미녀 헤이자자


▲ 미소


▲ '왜 나만 찍어', 위즈잉은 중국에서 리허, 왕천싱과 함께 여자바둑 정상을 다투는 유망주 프로다. 그러나 시나바둑은 관심은 오로지 헤이자자!


▲ 장고하는 헤이자자


▲ 돌가리기 하는 헤이자자, 돌 통을 바꾸고 있다.


▲ 무심코 누군가와 눈길이 마주치면 이렇게 생긋 웃어준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高句麗 |  2013-05-30 오후 6:22:00  [동감0]    
이렇게 해도 설득력 없다고 말한다면 나는 귀막고 눈막고 안듣겠다는 말밖에 된다
다문화 반대하는 카페 많으니 거기가면 왜 다문화가 망국정책이고 반민족 정책인지 알겁니다
여러분이 관심이 없어서 듣지 않고 보지 않아서 모르는 거지
허심풋보리 |  2013-05-29 오후 1:51:00  [동감0]    
혼혈정책을 펴는정부
라는 말이 설드력있는 증거가 있는건가요?
금시초문 이라 좀 알고 싶네요......
허심풋보리 설 드력 ===> 설득력  
高句麗 언론과 방송에서 다문화 다문화 하면서 부추키는게 혼혈정책이 아니고 뭐요? 정부에서 다문화라는 이유로 많은 혜택을 주는 것도 그렇고 그들이 같은 한국인이라면 다문화라는 말이 왜 필요하며 왜 그들을 위한 정책이 따로 필요하고 왜 다문화바둑보급이 따로 필요한지 다문화 합창단도 있는 그들이 우리와 같은 한국인이라면 왜 다문화 합창단이 따로 필요한지 그런게 혼혈화 정책이 아니고 뭔지 이렇게 해도 못알아 들으면  
高句麗 말로는 혼혈인들이 같은 한국인이라고 하지만 같은 한국인이라 생각 안하니까 다문호라는 말을 만들어서 정부 언론 방송에서 특별대우 해주는거 아닌가? 세상에 어느 나라에서 다문화라는 이유로 따로 바둑보급하고 다문화 합창단 하고 혜택주는 나라가 있단 말인가? 송해가 말하더구만 전국 노래자랑에서 다문화는 미래의 희망이라고 이거 송해의 생각일까? 방송에서 시키니까 하는말 아닌가 이런ㄱ 혼혈정책이 아니고 뭔가?  
高句麗 |  2013-05-29 오후 12:07:00  [동감0]    
그리고 까 놓고 말해서 저렇게 이쁜 모습만 보여주고 웃는 보습만 보여주는데 누가 안이쁜 사람이 누가 있읍니까? 아무리 미운 사람도 웃은 모습은 다 이쁘게 마련입니다.
웃지 않고 있으니 별로네 다른 여기사는 바둑둘때 인상쓰고 얼굴 찡그린 모습만 보여주고 헤이자자는 웃는 모습만 보여주고 이거 편파보도요 조작이라 생각이 안되는지
테트락티스 원판불변의 법칙...!! 웃어도 못생긴 사람은 못생기게 나옵니다. 편파보도도 아니고 조작도 아닌 현실입니다.  
마도엽 까놓고 말해서 헤이자자만큼 재능있고 예쁜 사람은 바둑계는 물론 어떤 계통에도 잘 없는 거 같슴니다... 뭐 이해해 줄 수 있지 않을까요.  
高句麗 |  2013-05-29 오후 12:03:00  [동감0]    
혼혈이고 뭐고 중요하지 않다고요? 이거는 혼혈정책을 펴는 정부의 정책에 반대하는 거라 잘못하면 빨갱이로 몰립니다 박정희 시대때는 민족을 반대하면 민족 반역자로 찍혔지만 지금은 민족 민족하며 혼혈인 반대하면 빨갱이로 몰리는 세상입니다
빨갱이로 몰리지 않더라도 정부에서 들으면 섭섭해 합니다 혼혈인 하늘같이 떠받들어야 합니다 그래서 헤이자자 헤이자자 오로에서 노래부르는 것이고요
부활의꿈 |  2013-05-29 오전 11:37:00  [동감0]    
절세 미녀입니다 !!혼혈이고 이런것은 중요하지 않죠 사람은 누구를 만나서 사랑을 하든 흑인과 백인이 사랑을 해서 새로운종족이 태어나도 우리모두다 인간이죠 서양과 동양의 모든 미를 가지고 태어난 절세 미녀입니다
高句麗 혼혈이 왜 안중요합니까? 피섞기 운동을 열심히 하는 정부의 입장에서는 혼혈인 한명이 한국인 10명보다 더 아쉬운 상황인데 왜 정부가 혼혈인들 지원해주면서 피섞기 운동을 할까요? 미국이 뒤에서 조정하기 때문이고 미국 뒤에는 유대인이 조정합니다 즉 세계적인 피섞기 현상은 유대인이 조정하여 각나라와 민족성을 허물러는 의도죠 그렇지 않으면 피섞기 운동해서 뭐가 좋다고 정부 방송 언론에서 다문화 다문화 노래부릅니까?  
tjsay 미인을 미인이라 하는데 웬 자다가 봉창 두드리는 말씀을 하십니까?  
亂花散手 |  2013-05-28 오후 2:58:00  [동감0]    
혼혈이라 이국적이고 눈썹 좀 진할 뿐이지... 코도 안얘쁘고 피부도 별로고... 바둑계의 미인이라면 KBS 바둑왕전 해설하는 최유진씨나... 김신영 초단 정도....
고요한돌 |  2013-05-28 오전 11:10:00  [동감0]    
이마 눈 콧대 입술 어디 하나 빠지지 않네. 관상도 참 조타!!!
마로니에™ |  2013-05-28 오전 8:40:00  [동감0]    
스무살 요정 헤이자자(黑嘉嘉)에 대한 소식은
기사 도배를 해도 질리지가 않아요~!!!
승부고독 |  2013-05-27 오후 5:39:00  [동감0]    
얼굴도 이쁜데 바둑도 잘두면 ...신이 너무 불공평하네 ㅡㅡ 정말 이쁘다 앞에 앉으면 말한마디도 하면 입술이 바르르 떨리정도의 미녀네 ..
ktw0307 |  2013-05-27 오후 5:21:00  [동감0]    
지난 4월28일 제2회 화정차업배 3R에서 헤이자자와 박지은이 맞붙었는데 헤이자자가 거의 이겼다가 끝내기에서 형편없이 작은 수를 두는 바람에 결국 역전패했었죠. 이를 보더라도 그녀의 실력은 이미 상당하다고 볼 수 있겠죠.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