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세계대회
시상식/우승 트로피 든 양딩신
시상식/우승 트로피 든 양딩신
중국 양딩신 첫 우승, LG배 시상식 열려
[LG배] 오로IN  2019-02-15 오후 01:58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트로피를 들고 선 우승자 양딩신 9단(오른쪽)과 스웨 9단


제23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시상식이 15일 조선일보 본관 6층 접견실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주최사인 조선일보 방준오 부사장과 후원사인 LG그룹 유원 부사장을 비롯해 한국기원 조상호 총재 대행, 김인 이사, 김영삼 사무총장 등이 참석해 첫 우승을 차지한 양딩신(楊鼎新) 7단과 준우승한 스웨(時越) 9단을 축하했다.

조선일보 방준오 부사장은 우승한 양딩신 7단에게 우승상금 3억원과 트로피를, LG 유원 부사장은 준우승한 스웨 9단에게 준우승상금 1억원과 트로피를 수여했다.

▲ 준우승 트로피를 받는 스웨 9단

▲ 스웨 9단은 준우승에 머물렀지만, 시종일관 즐거운 표정이었다

▲ 우승상금 3억원을 받은 양딩신 9단

양딩신 7단은 14일 서울 한국기원 바둑TV스튜디오에서 막을 내린 결승3번기 최종국에서 스웨 9단에게 280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두며 종합전적 2-1로 우승했다. 양딩신 7단은 이번 대회에서 생애 첫 세계대회 챔피언에 올랐다.

▲ LG그룹 유원 부사장, 스웨 9단, 양딩신 9단, 조선일보 방준오 부사장

▲ 준우승자 스웨 9단, 우승자 양딩신 9단(오른쪽)

▲ 제23회 LG배 기념촬영. 왼쪽부터 김영삼 한국기원 사무총장, LG그룹 유원 부사장, 중국 위빈 감독, 김인 9단, 스웨 9단, 양딩신 9단, 조상호 한국기원 총재대행

▲ 스웨(왼쪽) 9단은 지난 17회 LG배 우승자다. 당이페이와 셰얼하오에 이어 이번 23회 LG배도 중국기사 양딩신이 우승했다.

관련기사○● 속보/ 양딩신 LG배 우승!(☞클릭!)
관련기사 ○● 위빈 "커제에게 주의 주고, 국가대표들에게 교육했다" (☞클릭!)
관련기사 ○● 종합/ 천재계열 양딩신, 감격적인 LG배 우승 (☞클릭!)
관련기사 ○● 속보/ 양딩신 2국 이겨 승부는 원점으로 (☞클릭!)
관련기사 ○● 종합/ 양딩신, 반격 성공 (☞클릭!)
관련기사 ○● 속보/ 스웨, 승리로 서전 장식 (☞클릭!)
관련기사 ○● 종합/ 6년 만에 우승 노리는 스웨, 유리한 고지에 (☞클릭!)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happiman |  2019-02-17 오전 6:50:00  [동감0]    
계속 웃고 있는 스웨가 인상적이네요.
polykim |  2019-02-16 오전 12:18:00  [동감0]    
스웨 대단하다는 말밖에...작년 우승에 올해 준우승. 절정의 기량과 용량. 당이페이도 그렇고
비슷한 연배의 우리 기사들이 얼마나 많은가? 그들의 문제는 무엇인가.
풀러린 |  2019-02-15 오후 4:35:00  [동감0]    
스웨는 인품도 훌륭한 것 같다.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
위더스